상단여백
기사 (전체 151건) - 이계홍 역사소설 깃발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53>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길삼봉은 거듭 울분을 터뜨렸다.“백성들이 목숨 아까운 중 모르고 도끼 낫 죽창 식칼을 들고 왜병들에게 맞서고 있는 사이 그 자들은 가마 타고, 말 타고 몰래 ...
김명식 기자  |  2018-08-15 18:25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52>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좋은 정치철학이 종교화하고, 군림하는 오만한 이념이 되었다 이 말이제라우.”“그라제. 명분과 이론은 그럴 듯하지만, 국가를 다스리기에는 못된 정치이념이 되어...
김명식 기자  |  2018-08-14 18:44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50>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 길삼봉은 무슨 원한이 그렇게 많은지 관솔불빛에 어리는 눈빛이 복수심으로 이글거렸다. 정충신이 길삼봉을 보며 말했다. "나는 그런 권력의 깊은 속은 모르요. ...
김명식 기자  |  2018-08-12 19:51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9>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절에 가면 다 머리 깎냐?”“그것은 아니겄제만, 왜 하필이면 절이냐고요.”“지금 의승군 밥해줄 것이다.”“의승군들 밥해주는 디다 쳐박아두었다고라우?”“신경 ...
김명식 기자  |  2018-08-09 19:49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6>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선조는 흙먼지 휘날리며 어가를 달려 순천-안주-박천을 거쳐 의주에 당도했다. 의주는 바로 물만 건너면 아버지의 나라 중국땅이었다. 끼리끼리 모이면 안심이 된다...
김명식 기자  |  2018-08-06 20:37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5>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평양성에 도착했을 때는 낮이었다. 길바닥의 사람들이 한결같이 천둥벌거숭이 꼴이었다. 아이들은 시커먼 얼굴에 눈동자만 반짝거렸다. 평양성내 인구의 반이 죽었다고...
김명식 기자  |  2018-08-05 19:24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4>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 정충신이 들판 쪽을 내다보다 말고 놀랐다. 명군이 수십 명 움직이고 있었는데, 이놈들이 마을에서 약탈을 하는 중이었다. 곡식 가마니를 들쳐메고 나오는 놈, ...
김명식 기자  |  2018-08-02 19:07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3>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아버지 일이라면 눈물 먼저 흘리는 권씨부인이 소리쳤다.“물건을 사서 선물로 바치는 것과, 직접 딸이 만들어서 바친 것이 똑같아요? 앞뒤 분간을 못하는 사람이 ...
김명식 기자  |  2018-08-01 18:28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2>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부인 안동권씨 손에는 불룩하게 물건이 싸인 비단 보자기가 들려있었다. “총각이 내일 떠난다구요?”“그런다 하오.”“아버님 전복(戰服)을 마련했습니다. 겨울철도...
김명식 기자  |  2018-07-31 19:41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1>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 “소연이란 여자는 어떤 여자인고?”“이치재 전투장에서 만난 여자이옵니다.”“나이가 몇인고?”“저보다 한 살 많사옵니다.”“그런데 혼인한 여자렸다?”“그렇사옵니...
김명식 기자  |  2018-07-30 19:59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40>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 정충신이 자세를 고쳐 앉으며 말했다.“꼭 만나야 할 여자이옵니다.”“어떤 처자인가.”“두 사람 모두 정혼한 여자이옵니다.”“처자도 아니고 정혼한 여자? 그것도...
김명식 기자  |  2018-07-29 18:55
라인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9> 9장 다시 광주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9장 다시 광주 이항복의 사랑방에 정충신이 들어와 앉았다. 이항복이 무릎 꿇고 앉은 정충신의 위아래를 찬찬히 훑어보았다. 체격이 크다고는 할 수 없지만 딱 벌어진 어깨하며, ...
김명식 기자  |  2018-07-26 19:46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8>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명은 애초부터 조선을 의심하고 불신했다. 부산포에서 한양 도성까지 천리 길을 한달음에 왜군이 달려온 것은 조선이 길을 터주었기 때문이라고 보았다....
김명식 기자  |  2018-07-25 19:43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7>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의병장들이 잘 한다는데 왜 엉뚱한 짓을 한단 말이냐?”왕이 거듭 화난 목소리로 따져물었다. “그것이 아니옵고, 병사는 벌만 가지고는 아니된다, ...
김명식 기자  |  2018-07-24 19:26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6>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어전에 들어와 정좌한 좌의정 윤두수가 상황을 살피더니 말했다.“소년병사를 물리고, 예판을 불러들이도록 통촉하여 주시옵소서.”예조판서는 그의 아우 ...
김명식 기자  |  2018-07-23 18:50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5>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듣기만 해도 시원하다. 그런데 정충신 네가 어떻게 그런 전황을 아는가.”이항복이 중간에 끼어들었다. “전라도에서는 다 알지요. 군에 간 병졸들이...
김명식 기자  |  2018-07-22 18:45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4>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상감마마, 권율장군과 홍의장군, 고경명 장군이 행한 유격전술은 조선의 지형지세에 딱 맞는 전법이옵니다. 단기필마로 적진에 돌진하거나 위장ㆍ매복전...
김명식 기자  |  2018-07-19 18:34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3>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병서를 많이 읽었느냐?”“그렇사옵니다. 저희 가대는 무인 집안이옵니다. 병서가 누대에 걸쳐서 전해 내려오고 있사옵니다. 병서에 따르면, 천시(天...
김명식 기자  |  2018-07-18 19:13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2>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정충신이 맑은 눈을 굴리며 말했다. “전하, 올라오면서 보고 듣고 겪은대로를 고해 올리겠나이다.”“그렇게 하라.”왕이 대수롭지 않게 받았다. “조...
김명식 기자  |  2018-07-17 19:01
라인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130> 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
이계홍의 역사소설 깃발충무공 정충신 장군-제8장 의주행재소, 회한의 땅대신들은 대부분 분조에 합류했으니 주변에 사람이 없고, 명나라에서는 오라가라 기별이 없다. 뒤에서는 왜군이 쫓아오고, 앞길은 거친 물이 가로막는 ...
김명식 기자  |  2018-07-15 19:0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