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국내 최초‘모래언덕 누드사진 촬영대회’

신안군 도초면 우이도 모래언덕에서 ‘모래언덕 누드사진 촬영대회’가 국내 최초로 열린다.
2일 신안군에 따르면 바람과 모래가 빚어놓은 국내 최대의 은빛 모래언덕에서 오는 16일 한국사진작가협회 목포지부 주최로 모래언덕 누드사진 촬영대회를 개최한다.
군 관계자는 “이 모래언덕은 바람에 따라 끊임없이 그 자태를 변화시키며 신비한 아름다움을 간직하고 있어 매년 수천명의 사진 작가들이 찾고 있는 곳 중의 하나”라며 “이곳은 누두사진 촬영의 적지”라고 밝혔다.
이 모래언덕은 높이 80m, 폭 60m, 경사도 60%의 국내 최대로 매년 바람에 모래가 날아와 그 높이가 조금씩 높아간다.
한편 군은 누드사진 촬영대회와 함께 국악한마당잔치, 음식잔치 등 이달의 섬행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신안/조완동기자 cwd@kjtimes.co.kr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완동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