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남도 플러스 재테크
국내 주식형 펀드 사흘째 자금 유입
HOME 남도 플러스 재테크
국내 주식형 펀드 사흘째 자금 유입

국내 주식형 펀드로 사흘 연속 자금이 들어왔다.

한국금융투자협회는 지난 6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로 1천7억원이 순유입했다고 10일 밝혔다.


국내 주식형 펀드로 자금이 1천억원 이상 순유입한 것은 지난 6월 24일(1천269억원) 이후 6개월여 만에 처음이다.

코스피가 미국 양적완화 축소 우려에 하락장이 펼쳐지자 신규 자금이 꾸준히 들어오는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6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4.36포인트(0.22%) 내린 1,980.41로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767억원 순매도했지만 기관은 407억원 순매수했고, 특히 연기금이 1천73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해외 주식형 펀드에서는 305억원이 이탈해 32거래일째 순유출이 이어졌다. 이 기간 순유출액은 7천358억원으로 집계됐다.

머니마켓펀드(MMF)에서는 설정액 1조1천17억원이 줄어 설정액은 75조8천319억원, 순자산은 76조9천170억원이 됐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국내 주식형 펀드로 사흘 연속 자금이 들어왔다.

한국금융투자협회는 지난 6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로 1천7억원이 순유입했다고 10일 밝혔다.


국내 주식형 펀드로 자금이 1천억원 이상 순유입한 것은 지난 6월 24일(1천269억원) 이후 6개월여 만에 처음이다.

코스피가 미국 양적완화 축소 우려에 하락장이 펼쳐지자 신규 자금이 꾸준히 들어오는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6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4.36포인트(0.22%) 내린 1,980.41로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767억원 순매도했지만 기관은 407억원 순매수했고, 특히 연기금이 1천73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해외 주식형 펀드에서는 305억원이 이탈해 32거래일째 순유출이 이어졌다. 이 기간 순유출액은 7천358억원으로 집계됐다.

머니마켓펀드(MMF)에서는 설정액 1조1천17억원이 줄어 설정액은 75조8천319억원, 순자산은 76조9천170억원이 됐다.

/연합뉴스


국내 주식형 펀드로 사흘 연속 자금이 들어왔다.

한국금융투자협회는 지난 6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로 1천7억원이 순유입했다고 10일 밝혔다.

국내 주식형 펀드로 자금이 1천억원 이상 순유입한 것은 지난 6월 24일(1천269억원) 이후 6개월여 만에 처음이다.

코스피가 미국 양적완화 축소 우려에 하락장이 펼쳐지자 신규 자금이 꾸준히 들어오는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6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4.36포인트(0.22%) 내린 1,980.41로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767억원 순매도했지만 기관은 407억원 순매수했고, 특히 연기금이 1천73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해외 주식형 펀드에서는 305억원이 이탈해 32거래일째 순유출이 이어졌다. 이 기간 순유출액은 7천358억원으로 집계됐다.

머니마켓펀드(MMF)에서는 설정액 1조1천17억원이 줄어 설정액은 75조8천319억원, 순자산은 76조9천170억원이 됐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