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광주시 다중이용시설 화재예방 합동점검내달 5일까지, 결혼식장·지산유원지 일원

광주광역시는 동절기를 맞아 다중이용시설의 화재예방 관련 법규 준수 여부 등을 확인하기 위해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자치구와 소방서 합동으로 일제 점검을 벌인다.

이번 합동점검에는 20여 명 5개반이 투입돼 결혼예식장을 비롯해 음식점이 밀집한 지산유원지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실시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비상구 개방, 유도등 점등, 소화기 비치상태 여부 ▲가스 용기 관리 상태, 가연성물질 방치 여부, 가스밸브 작동 여부 ▲누전차단기 정상 작동 여부, 규격전선 사용 여부, 배선상태 점검 등이다.

장학기 광주시 안전정책관은 “동절기 대형화재로 인한 참사를 예방하기 위해 관련 분야 전문가와 합동으로 특별점검을 하고, 각종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재일 기자 jip@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