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보성
보성읍, 맞춤형 통합사례회의 열려
보성읍, 맞춤형 통합사례회의 열려

전남 보성군 보성읍행정복지센터는 최근 보성읍 회의실에서 대상자의 욕구에 맞는 서비스 제공을 위한 맞춤형 통합사례회의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회의는 보성읍장을 비롯한 종합사회복지관, 장애인복지관, 건강·다문화가정지원센터, 지역자활센터 등 9개 기관이 참여해 위기가정의 복잡한 문제 해결 방법과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 계획을 논의했다.

회의 결과 정신질환이 의심되지만 체납된 건강보험료와 신용불량으로 병원치료를 받지 못하는 위기가정에 대해 생계비지원, 정신과 상담, 밑반찬 지원 등 복지자원 연계 계획을 수립하고 실질적인 문제해결을 위해 지속적인 서비스 점검을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임정주 읍장은 “통합사례회의는 어려운 이웃의 다양하고 복잡한 욕구에 따른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꼭 필요하며, 위기상황에 놓인 주민들의 삶이 더 행복할 수 있도록 일선 현장에서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보성읍행정복지센터는 맞춤형복지 추진을 위해 매월 30가구 이상 찾아가는 상담을 통해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있으며, 민·관 협력으로 사랑의 쌀 모으기, 긴급구호비지원, 주거환경개선사업 등 민간자원을 체계적으로 연계해 복지허브화 정착에 앞장서고 있다.

보성/김동영 기자 kdy@namdo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