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해남
"30년 전통맛집 발굴 관광자원화"
“30년 전통맛집 발굴 관광자원화”

해남군, 오래되고 맛있는 음식점 발굴 나서

전남 해남군이 30년 이상 운영해온 전통 맛집을 발굴, 관광자원화에 나선다.

20일 해남군에 따르면 군은 관내 일반 음식점 중 30년 이상의 역사가 있거나 대를 이어 운영하면서 지역의 음식 문화를 일구어 오고 있는 전통 맛집을 발굴해 음식문화자원으로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발굴 대상 맛집은 외지에서 일부러 찾아갈 만큼 전국적으로 잘 알려진 유명한 식당과 줄서서 기다리는 맛집 그리고 독특한 메뉴와 맛있는 음식 솜씨로 입소문이 난 음식점 등이다.

선정된 맛집은 도지사 인증과 함께 홍보책자와 전남관광홍보사이트 등을 통해 전남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남도를 대표하는 맛집으로 이름을 알리게 된다.

군은 관내 신고 등록된 음식점 자료를 바탕으로 외식업해남군지부 등의 추천을 받아 해남의 전통 음식점을 선정할 계획이다.

해남군 관계자는 “오랜세월 운영되면서 지역을 대표하는 음식맛이 인정된 만큼 해남의 먹거리를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며 “남도의 우수한 전통 식문화 보존과 관광 자원화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해남/김재홍 기자 kj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