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박지성 "U-20 대표팀, 기적을 만들어달라"
박지성 “U-20 대표팀, 기적을 만들어달라”

12면 박지성
박지성(36·사진)이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대회에 나서는 동생들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보냈다. 박지성은 20일 2017피파20세월드컵조직위원회(위원장 정몽규)를 통해 “자신이 경험해보지 못한 U-20 월드컵은 젊은 선수들에게 뜻깊은 추억과 경험의 무대가 될 것”이라며 참가선수들에게 응원과 격려를 했다.

박지성은 현재 국제축구연맹(FIFA)가 주관하는 마스터 코스 이수를 위해 스위스 뇌샤텔에 머무르고 있다. U-20 월드컵 홍보대사인 박지성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후배들의 선전을 기원했다.

박지성은 “U-20 월드컵이 한국에서 열리는 만큼 2002년 한일 월드컵의 열기와 감동이 다시 한 번 우리나라에 퍼질 수 있도록 U-20 월드컵 대표팀 후배들이 또 다른 기적을 만들어주기를 응원한다”고 전했다.

박지성은 2000년 시드니 올림픽을 비롯해 세 번의 월드컵(2002년·2006년·2010년)에 나섰지만 U-20 월드컵 출전 경험은 없다.

박지성은 “개인적으로 올림픽과 월드컵을 통해 축구선수로서 큰 전환점을 맞았지만 U-20 월드컵은 경험해보지 못했다”며 “학업 때문에 현장에서 함께 응원하지는 못하지만 멀리서나마 온 힘을 다해 대한민국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은 오는 5월20일부터 6월11일까지 전국 6개 도시에서 펼쳐진다.

/뉴시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