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영광
전남 시군의회 의장회 영암군 의회서 개최
영광
전남 시군의회 의장회 영암군 의회서 개최

배타적 경제수역내 바다모래 채취 중단 촉구 결의문 등 채택

전남 지역 22개 의회 의장단이 최근 영암군의회에서 제222회 전남시군의회 의장회 정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신안군의회 정광호 의장 대표발의로 ‘배타적경제수역(EEZ)내 바다모래 채취 중단 촉구 결의문’과 장흥군의회 김복실 의장 대표발의로 ‘GMO(유전자변형식품) 완전표시제 시행 촉구 공동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번 결의문에는 배타적 경제수역내 바다모래 채취로 인해 수산생물의 산란장이 황폐화 돼 어획량이 급감과 해양생태계를 파괴시키고 있어 바다모래 채취를 금지해 해양생태·어족자원을 보호해 어업인들의 생계를 보장하라는 것과 유전자변형식품이 식용유, 간장, 당류 등 가공식품으로 만들어 지는 상황에서 원재료 기준의 GMO 완전표시제를 조속히 시행하라고 촉구하고 관련 중앙부처에 건의하기로 했다.

또 회의를 주재한 강필구 전남대표회장은 “새로운 대한민국에 서로 화합하고 신뢰와 소통으로 흔들림 없는 의정활동으로 지방 자치 발전이 더욱 가속화 되어 주민이 행복해 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시군 현안사항, 정보공유, 전남시군의회의 공동관심사에 대한 공조 체계강화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으며, 앞으로 시·군간 상생협력을 통해 공동발전을 도모하고 전남지역의 공통 현안에 적극 대응하기로 논의했다.

영광/김관용 기자 kky@namdonews.com

김관용  kk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용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