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윤장현 "‘이것이 나라다’ 보여준 감동 그 자체"
윤장현 “‘이것이 나라다’ 보여준 감동 그 자체”

5·18민주화운동 37주년 기념식 관련 성명 발표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은 18일 “5·18민주화운동 37주년 기념식은 감동 그 자체였다”며 “눈물로 뒤범벅이 된 광주시민들이 ‘이게 나라다’라고 되뇌였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이날 5·18민주화운동 37주년 기념식 관련 성명을 내고 “그동안 분하고 원통해서 흘렸던 한(恨)의 눈물이 오늘은 감격과 기쁨의 눈물이 됐다. 우리는 오늘 보수도, 진보도 아닌 상식이 회복되는 역사를 목격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월의 승리, 촛불의 승리, 광주정신은 광장에서 촛불로 부활했고 5·18민주화운동의 정신 위에서 국민주권시대를 열었다”며 “그 위에 문재인 정부가 탄생했다”고 역설했다.

윤 시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광주정신을 헌법으로 계승하는 진정한 민주공화국 시대를 열겠다’며 헬기사격 발포명령자를 비롯한 진실규명, 역사 왜곡·폄훼에 대한 특별법 개정, 구 도청 복원에 이르기까지 지역 바람을 한숨에 약속했다”고 기념사에 대한 의미를 부여했다.

윤 시장은 성명 중간에 “지난 12일 광주시민들의 간절한 뜻을 담은 편지를 문 대통령에게 건의했는데 지역의 현안과 바람에 대해 정부가 기꺼이 응답해 주었다”고 소개했다.

그는 향후 각오와 관련 “위대한 역사의 흐름 속에 광주는 새로운 시대를 향한 국민통합의 짐을 기꺼이 지겠다”며 “좌절과 패배의 외롭고 무거운 짐이 아니라 승리와 전진, 희망과 기쁨이 넘치는 행복한 짐을 지고 앞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자유와 정의가 넘치며 넉넉하고 당당한 광주와 대한민국, 보수와 진보가 상식과 진실 속에서 하나되고 동서와 남북이 관용과 공존, 화해와 평화 속에서 하나 돼 인류사의 찬란한 등불을 켜는 대한민국이 되기를 희망하며 그 길을 뚜벅뚜벅 전진하겠다”는 의지를 덧붙였다./박재일 기자 jip@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