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TV 따라잡기
이시영 "임신 14주차···9월 결혼" 예비 신랑은 에이트 조승현 대표
   
 

배우 이시영(35)이 9월30일 결혼한다.

 이시영은 13일 "올 가을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갑자기 예식 일정을 잡은 이유는 현재 4개월을 바라보는 14주차 예비 엄마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이시영은 "드라마가 종영한 바로 다음날 가을 결혼 소식이 기사를 통해 보도되었지만 구체적인 계획이 없다고 이야기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저 역시도 드라마가 끝난 다음날 가족과 이야기해 결혼식 날짜를 급하게 결정해서"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저의 결혼이나 임신 소식이 대중에게 큰 이슈거리는 절대 아니지만 오로지 딱 하나, 드라마가 방송되는 중간에는 저의 사적인 소식이 알려지는 건 작품과 그 작품을 함께하고 있는 배우들을 위해 옳지 않다고 생각해 조심 또 조심하였고, 모든 건 드라마가 끝난 후에 진행을 하게 됐다"고 했다.

 이시영은 "앞으로 저는 저에게 남은 촬영 일정들을 모두 성실히 마칠 생각이다. 동시에 좋은 엄마가 되기 위한 준비도 열심히 할 생각이다. 또 의사선생님과 충분한 상담을 통해 하고자 하는 운동도 계속할 생각"이라며 "좋은 인연을 만나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되었다. 더 겸손하고 감사하는 마음으로 좋은 아내 좋은 엄마가 돼 행복한 가정 만들어나가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부디 응원해주시고 예쁘게 봐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비 신랑은 에이트 조승현(44) 대표다. 조 대표는 '영천영화' '팔자막창' 등 외식 프랜차이즈를 성공시킨 사업가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났고, 이시영이 샐러드 전문점을 여는 데 조 대표의 조언이 큰 도움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사업국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