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정부, 北에 적십자회담 동시 제의

정부, 北에 적십자회담 동시 제의

‘추석 이산상봉’ 논의 8월1일 제안

정부는 17일 군사분계선(MDL)에서의 적대행위 중단을 위한 군사당국회담과 추석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적십자회담을 북한에 동시 제의했다.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이날 국방부 청사에서 가진 회견에서 “군사분계선에서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키는 일체의 적대행위를 중지하기 위한 남북 군사당국회담을 21일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개최할 것을 북측에 제의한다”고 밝혔다.

김선향 대한적십자사 회장 직무대행도 이날 별도의 기자회견을 갖고 “추석 계기 이산가족 상봉행사 개최 등 인도적 현안 문제 해결을 위한 남북적십자회담을 8월 1일 판문점 우리측 지역 평화의집에서 가질 것을 제의한다”고 말했다. 두 회담의 제안은 문 대통령이 지난 6일 독일에서 밝힌 ‘베를린 구상’에서 제시한 사항들을 이행하기 위한 것이다./연합뉴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