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무더위 싹~’전남 곳곳서 주말축제 풍성
‘무더위 싹~’전남 곳곳서 주말축제 풍성

불꽃·연꽃·치맥·시 등 프로그램 다채

절정에 달한 여름 무더위를 식힐 축제들이 이번 주말 전남 곳곳에서 펼쳐진다.

불꽃, 연꽃, ‘치맥’, 시 등을 소재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피서객들을 맞는다.

10일 전남 지방자치단체들에 따르면 제2회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가 오는 11∼12일 이순신광장에서 ‘여수의 밤, 그리고 별’을 주제로 열린다. 조명, 레이저가 어우러진 멀티미디어 불꽃 쇼가 여수 밤바다를 수놓는다.

여수세계박람회에서 선보였던 빅-오(Big-O) 쇼와 화려한 레인보우 불꽃 등이 선보인다.

축제를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통해 생중계된다.

오는 12∼15일 무안군 일로읍 회산백련지 일원에서는 연꽃 축제가 열린다.

100m 연 가래떡 나눔 행사, 얼음 놀이터 등이 꾸며진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광장, 연꽃길 보트 탐사 등이 관광객을 맞는다.

치맥과 전자 댄스 음악(EDM)이 어우러지는 향연도 펼쳐진다.

순천만 국가 정원 잔디마당에서는 11∼13일 ‘DJ 치맥 파티’가 열린다.

순천만 정원에서 여름 동안 진행되는 한여름 밤의 물빛축제 행사의 하나다.

흥겨운 음악과 함께 즐기는 치킨, 맥주뿐 아니라 화려한 빛과 음악, 분수가 어우러지는 워터 라이팅 쇼도 놓치기 아까운 볼거리다.

광양항 해양공원에서는 11∼12일 ‘8월의 별 헤는 밤 페스티벌’이 열린다.

윤동주 시인 탄생 100주년, 시집 발견 72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다.

첫날 전야제에서는 1천인 치맥 파티와 인디밴드 공연이, 둘째 날에는 시 낭송 퍼포먼스, 공연 등이 진행된다.


/안세훈 기자 as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