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광주시, 439개 노선 동계 도로제설 대책 추진내년 3월15일까지 제2순환도로 등 608㎞ 계획 마련

광주시, 439개 노선 겨울철 도로제설 대책 추진
 내년 3월15일까지 제2순환도로 등 608㎞ 계획 마련

광주광역시는 본격 겨울을 앞두고 도로제설 대책을 마련해 오는 15일부터 내년 3월15일까지 추진한다.

제설작업 노선은 제2순환도로와 빛고을로 및 5대 관문도로 등 총 439개 노선 608㎞다.
이 기간 광주시와 자치구, 제2순환도로 민간사업자 등은 1천58명이 참여하는 7개 반의 제설팀을 꾸려 작업을 벌인다.

제설작업은 강설예보와 대설주의보, 대설경보 등으로 나눠 시행된다.
이를 위해 광주시 등은 굴삭기 8대와 덤프트럭 40대, 습염식 살포기 49대, 제설삽날 26대 등 각종 제설장비를 준비했다.

또 염화칼슘 1천753t, 소금 4천587t, 모래 1천368㎥ 등 제설자재를 확보‧비축했다. 더불어 적사함 303곳과 모래주머니 6만1천312개를 제설 취약지점에 비치했다.
특히 폭설이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보병 제31사단 등 유관기관과의 지원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더불어 장비보유업체 7곳과 그레이더 등 4종 10대의 장비를 긴급 동원장비로 지정하고 개인사업자가 보유한 굴삭기 등 28대의 민간장비 임대 협의도 마쳤다.

이에 앞서 시는 제설대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지난 2일 시와 자치구, 제2순환도로 민간사업 도로제설 담당 등이 참여한 가운데 겨울철 도로제설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그동안 추진해온 도로제설 사전대비 추진실태를 점검하고 관련 의견을 주고받았다.

이연 시 교통건설국장은“ 제설작업에 만전을 기해 시민들이 출퇴근 교통 및 생활불편을 겪지 않도록 하겠다”며 “눈 치우기는 행정의 노력 만으로 해결되지 않으므로 시민 모두 내 집, 점포 앞 치우기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박재일 기자 jip@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