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완도
완도, 구도리·망축리 마을회관 준공식
완도, 구도리·망축리 마을회관 준공식

완도
전남 완도군 소안면 구도리와 군외면 망축리가 최근 마을회관 준공식을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신우철 군수를 비롯해 윤영일 국회의원, 도의원과 군의원, 면 기관사회단체장과 지역주민이 참석해 준공식을 축하했다.

구도리 마을회관은 군비 3억원의 사업비로 지상 1층 132.3㎡(40평) 규모로 2016년 5월 착공해 같은 해 12월 준공했다.

망축리 마을회관은 군비 3억 5천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상 1층 130.32㎡(39평) 규모로 올해 6월 착공해 10월 말 준공하고 다양한 기능을 갖춘 현대식 건물로 주민을 위한 화합의 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신우철 군수는 축사를 통해 “마을회관이 주민들의 편안한 쉼터이자 마을발전의 구심점이 되는 공간으로 활용되기를 바라며 웃음과 행복이 넘쳐나는 마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완도군은 열악하고 낙후된 지역의 마을회관 시설을 개선하기 위해 올해 2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보조사업 공모절차를 통해 건축연도 25년 이상 경과한 마을회관에 대한 신축사업을 벌리고 있으며, 10년 이상 리모델링, 5년 이상 증축, 3년 이상 경과된 회관에 대한 개보수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하며 주민 정주여건 개선사업을 펼치고 있다.

완도/김동관 기자 kdg@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