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광주시, 고용지표 개선 추세 지속 ‘눈길’
광주시, 고용지표 개선 추세 지속 ‘눈길’

10월 고용률 59.3%, 전년 동월 比 1.1%p 상승

경제활동인구 증가에 고용률·실업률 동시 개선

광주광역시 지난달 고용률이 전년 동월대비 1.1%p 증가한 59.3%, 취업자수는 1만5천명 증가한 75만5천명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2017년 10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광주시의 고용률 59.3% 수준은 특·광역시 평균인 59.6%와 비교해 매우 근소한 격차를 보인 것으로 특히 여성고용률은 전년 동월대비 3.4%p 상승한 51.4% 수준으로 눈에 띄는 상승세를 지속적으로 보이고 있다.

무엇보다도 10월중 광주시 고용지표는 경제활동참가율이 높아지는 가운데 취업자가 전년 동월대비 1만5천 명 증가한 75만5천 명으로 2.0% 증가해 고용률을 1.1%p 끌어 올렸다.

반면 실업자는 4천 명 감소한 2만 명으로 15.1% 감소해 실업률을 2.5% 수준까지 낮추는 등 고용지표가 긍정적인 방향으로 개선되는 모습을 보였다.

산업별로 보면 전년 동월대비 광공업(1만4천 명, 13.2%),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2만2천 명, 7.6%), 건설업(5천 명, 7.1%)이 증가해 고용률을 높인 반면 농림어업(-3천 명, 18.9%), 도소매·음식숙박업(-1만5천 명, -8.4%), 전기·운수·통신·금융업(-6천 명, -7.5%)은 감소했다.

또한, 임금근로자 중 전년 동월대비 상용근로자는 38만6천 명으로 2만4천 명(6.5%), 일용근로자는 4만4천 명으로 8천 명(23.2%)이 각각 증가했고 임시근로자는 14만7천 명으로 3천 명(-2.1%)이 감소해 근로형태도 안정화되는 추세를 드러냈다.

성별 경제활동인구는 남성이 43만2천명으로 전년 동월대비 9천명(-2.1%)이 감소했으나 여성은 34만3천 명으로 2만1천명(6.5%) 증가함으로써 전체 경제활동인구는 1만2천 명(1.5%) 증가한 77만5천명으로 집계됐다.

경제활동참가율 또한 남성이 1.6%p 하락한 69.8%인 반면 여성은 3.1%p 상승한 52.3%로 전체적으로는 0.8%p 상승한 60.8% 수준을 보이는 등 여성 경제활동이 가파른 상승세를 기록했다.

이윤필 시 일자리정책과 사무관은 “지난 9월 대학 개강에 따른 구직자 감소와 지난 달 장기 연휴로 당분간 고용률 하락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도 “9월 하락 이후 다시 상승세를 보인 고용지표가 지속적으로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박재일 기자 jip@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