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TV 따라잡기
'바람의 딸' 한비야, 네덜란드 구호전문가와 지난해 결혼

'바람의 딸' 한비야, 네덜란드 구호전문가와 지난해 결혼

국제구호개발기구 월드비전은 한비야(60)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교장이 지난해 네덜란드 출신 긴급구호 전문가 안토니우스 반 쥬드판(66)씨와 결혼식을 올렸다고 밝혔다. (사진 월드비전 제공)

한비야(60)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교장이 지난해 네덜란드 출신 긴급구호 전문가와 결혼했다.

 21일 국제구호개발기구 월드비전에 따르면 한 교장은 지난해 11월10일 서울 한 성당에서 네덜란드 출신 안토니우스 반 쥬드판(66)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지난 2002년 아프가니스탄 북부 헤라트의 한 긴급구호 현장에서 처음 만난 뒤 이란, 이라크 등 세계 재난·재해 현장을 누비며 인연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 교장은 1993년부터 1999년까지 6년간 세계 오지 여행을 한 이후 2011년 한국국제협력단(KOICA) 자문위원을 거쳐 현재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교장 등으로 활동 중이다.

주요 저서로는 '바람의 딸, 걸어서 지구 세 바퀴 반1,2', '그건 사랑이었네', '1그램의 용기' 등이 있다./뉴시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사업국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