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람들
오비맥주, 몽골 환경난민 돕기 성금 전달

오비맥주, 몽골 환경난민 돕기 성금 전달

‘카스 희망의 숲’ 조림지 인근 주민 지원
 

오비맥주1
 

오비맥주(대표 브루노코센티노)는 지난 7일 몽골 에르덴솜에서 국제환경단체 ‘푸른아시아’와 함께 지난 연말 ‘카스 희망의 숲’ 자선행사를 통해 마련한 수익금 전액을 몽골 환경난민들에게 기탁했다.<사진>

오비맥주는지난해 12월 서울 신촌에서 몽골 환경난민을 돕기 위한 ‘카스 희망의 숲’ 자선행사를 열고 몽골 수공예품, 차차르간(비타민 열매), 몽골 대자연 전경을 담은 엽서·액자 등을 판매해 수익금을 마련했다. 기탁금은 환경난민들이‘차강사르’(몽골 음력 설)를 앞두고 양고기, 밀가루 등 식료품과 양모 공예에 필요한 재료를 구입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변형섭 오비맥주 홍보이사는 “사막화로 생활 터전을 잃은 몽골 환경난민들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몽골의 사막화 방지를 위한 ‘카스 희망의 숲’ 조성사업에 동참하고 있다”며 “몽골의 사막화로 인한 황사, 미세먼지 등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석 기자 yskim@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