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장혜지-이기정, 1승1패 중국전 8-7패, 이슬비 컬링 중계 인기

장혜지-이기정, 1승1패 중국전 8-7패, 이슬비 컬링 중계 인기

장혜지 이기정, 혼성 컬링 첫승, 한국-핀란드 9-4 승

장혜지 이기정, 대한민국 컬링 믹스 더블팀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첫 승전보를 올린 가운데 SBS 이슬비 해설위원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8일 오전 9시 5분부터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한국-핀란드 컬링 믹스 더블 경기에서 이슬비 해설위원은 컬링 용어와 경기 규칙을 차분하게 설명하다가도 반전의 비글미 넘치는 넉살까지 보이며 여유 있는 중계 실력을 뽐냈다.

오전 경기에서 한국 이기정, 장혜지 조는 압도적인 경기력을 펼쳐 핀란드를 9-4 점수 차로 꺾으며 평창에서의 상쾌한 출발을 알렸다.  

컬링 믹스더블 한국 대표 장혜지(왼쪽)-이기정이 8일 오전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컬링 믹스더블(혼성 2인조) 예선 1차전 핀란드전에서 경기하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이번 믹스 더블에는 한국, 미국, 중국, 캐나다, 스위스, 노르웨이, 핀란드, OAR(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까지 8팀이 출전했다.

믹스 더블 예선은 참가팀 전원이 한 번씩 맞대결해 상위 4팀이 플레이오프로 우승을 가린다.  

한편 한국 대표팀은 최강 중국과 예선 2차전에서 8엔드까지 7-7 동점,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연장에서8-7로 패해 1승1패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