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동부대우전자, 대유홀딩스가 인수 추진

동부대우전자, 대유홀딩스가 인수 추진

대유위니아는 "동부대우전자 인수는 코스닥 상장법인 대유위니아가 아닌 대유그룹 지주사 대유홀딩스가 진행하고 있다"고 9일 공시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재무적 투자자와 동부대우전자 인수를 위한 협상을 진행하지 않고 있으며 주식매매계약(SPA)를 체결할 예정이 없다"고 덧붙였다.

김치냉장고 ‘딤채’로 유명한 중견가전업체 대유위니아를 지닌 대유그룹이 동부대우전자를 최종 인수하게되면 대유그룹은 삼성전자와 LG전자에 이어 국내 3위 가전업체로 올라선다. 

9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동부대우전자 재무적 투자자(FI) KTB프라이빗에쿼티(PE) 등은 대유그룹과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할 것으로 알려졌다.  

대유그룹은 DB그룹과 FI가 보유한 동부대우전자 지분 100%를 900억원에 매입하고, 이후 1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유그룹은 스마트저축은행 등 주요 계열사 지분을 유동화해 대유위니아 인수를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유그룹은 동부대우전자 인수를 통해 사업 다각화에 본격적으로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대유위니아는 김치냉장고 에어컨 밥솥 공기청정기 등 주방가전 중심의 가전업체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