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김연아, 문재인 대통령과 ‘단란한’ 모습...“피겨 여제‘의 환한 미소

김연아가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의 성화봉송 마지막 주자를 장식해 화제인 가운데 김연아와 문재인 대통령의 단란한 사진이 새삼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소치올림픽 이후 은퇴를 선언한 김연아는 과거 ‘G-200, 2018, 평창을 준비하는 사람들’ 행사에 평창올림픽 홍보대사로 참여했다.

사진=정찬우 인스타그램

당시 공개된 사진 속 김연아는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옆에서 은퇴 후에도 여전한 ‘피겨 여제’ 다운 미모를 드러내고 있다.

아울러 김연아는 이번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성화봉송에 앞서 피겨스케이팅으로 등장을 알려 전세계인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우아하고 기품있다”, “평창올림픽 김연아가 살렸다”, “여제다 여제”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