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보성
보성군 ‘재해예방사업’ 전국 우수기관 선정
보성군 ‘재해예방사업’ 전국 우수기관 선정

사업별 안전점검·안전관리 대책 등 우수

보성
전남 보성군은 행정안전부 주관‘2017년 재해예방사업 평가’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우수기관 선정으로 행정안전부 기관표창과 함께 올해 재해예방사업의 원활한 조기 추진을 위한 재정 인센티브를 제공받을 계획이다.

평가는 전국 246개 지자체 중 전국 시·도 자체점검에 따라 선발된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난해 10월 30일부터 18일간 중앙평가단과 민간전문가합동으로 서면·현장평가가 실시됐다.
<사진>

2017년 재해예방사업에 대한 조기 착공·준공 실적, 사업장 안전관리상태, 주민의견 반영 여부, 재해저감시설 설치 및 친수환경 조성 등 6개 지표 57개 항목에 대한 평가가 이뤄졌다.

군은 재해예방 사업별 사전설계 검토 연내 완료, D/B관리, 안전점검 및 안전관리 대책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올해는 군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재해위험개선지구 2개소에 38억원, 급경사지 6개소에 42억원, 재해위험저수지 2개소에 4억원, 소하천 4개소에 27억원 등 총 14개 지구에 111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재해예방 정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보성군 관계자는 “그동안 추진한 재해예방사업이 결실을 맺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며 “앞으로도 각종 재난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체계 구축과 적기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