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한혜진, 결혼 로망 생겼나? '10년 후 학부형...결혼은 롸잇나우?'

한혜진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결혼 계획과 더불어 웨딩드레스 자태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혜진은 최근 전현무와 열애 사실을 인정하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다. 이와 함께 한혜진의 드레스 자태와 과거 방송에 출연해 그가 밝힌 결혼과 자녀 계획이 새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해 SBS 모비딕 ‘박나래의 복붙쇼’에 출연한 한혜진은 이날 장래희망이 “현모양처”라고 밝혔다. 이에 박나래는 “현무양처?”라고 장난을 쳤고, 당황한 한혜진은 “나이가 있으니까”라고 무마시키며 다음 질문으로 넘어갔다.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이어 한혜진은 자신이 10년 후 초등학교 학부형으로 방문하지 않을까 미리 훗날을 내다봤고, 박나래는 “1학년이라고 해도 10년 뒤 학부모를 하기 위해서는 내년에 자녀 계획이 있는 것 아니냐”라고 짓궂게 굴어 한혜진의 말문을 닫아버렸다.

또한 한혜진은 전현무와 열애설이 터지면서 과거 촬영한 웨딩드레스 화보에서 은은한 골드 컬러가 감도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성숙미와 우아한 자태를 뽐내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누리꾼들은 ‘박나래는 전현무와 한혜진의 열애를 알고 있었구나’라는 반응을 보이면서 두 사람의 앞날을 축하하는 메시지가 잇따르고 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