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김기덕, 성폭행 의혹 드러날까?…신주아 "스태프에게 이물질이라고..."

사진=MBC 캡처


김기덕 감독의 성폭행 의혹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신주아의 발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005년 신주아는 스타뉴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김기덕 감독에 대해 이야기했다. 당시 신주아는 첫 뮤직비디오 촬영을 통해 연출을 맡은 김기덕 감독과 친분을 쌓았다.

신주아는 "어떤 분인지 궁금했는데 이웃집 아저씨같이 편하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항상 주머니에 손 넣고 모자 쓰시고, '밥 많이 드셨어요?'이러면서 항상 존대말 쓰신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되게 특이하신 분"이라며 "스태프한테 '이물질'이라고 하시고 여배우들은 '아줌마'라고 부른다"고 강조했다.

한편 5일 MBC 'PD수첩' 제작진은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김기덕 감독에 대해 방송한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