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아시아나 사고, 터키 공항 활주로에서 아시아나 항공 추돌 화재

아시아나 사고, 터키 공항 활주로에서 아시아나 항공 추돌...화재 발생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터키 이스탄불 공항에서 다른 항공기와 충돌해 화재가 나는 사고가 발생했다.

현재 인명피해는 보고되지 않았으나 항공편 취소로 승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13일 오후 5시30분께(현지시각) 터키 이스탄불 아타튀르크 국제공항을 출발해 서울 인천 국제공항으로 갈 예정이던 아시아나항공 OZ552편 에어버스 A330 기종 항공기가 활주로로 이동하던 중 날개로 터키항공 에어버스 A321 기종 항공기 꼬리 부분을 치고 지나갔다. 

아시아나 여객기, 터키 활주로 이동 중 다른 비행기 충돌…화재/민항기 사고정보 사이트 JACDEC 소셜미디어

이 사고로 터키항공 항공기의 꼬리 부분 스태빌라이저(꼬리 부분의 균형을 잡는 수직 날개)가 꺾여 날아가고, 이후 화재가 발생했다.

이 화재는 공항 소방당국에 의해 진화됐다. 

하베르튀르크 등 터키 언론은 이 사고로 아시아나항공 여객기도 파손됐다고 전했다. 

이번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파악되지 않았으나, 일요일 항공편 취소로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다수 승객이 이날 대체 항공편을 제공 받지 못했으며, 이들은 이륙 예정 시간으로부터 약 6시간이 지나고부터서야 순차적으로 공항 주변 호텔을 배정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