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월미도, 놀이기구 추락 사고..."사고난지 얼마나 됐다고?”

인천 월미도의 한 테마파크에서 놀이기구가 추락하는 사고로 5명이 부상당했다.

30일 인천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9일 오후 5시 쯤 인천 중구 월미도의 한 테마파크에서 수직 하강 놀이기구 '썬드롭'이 7m 높이에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놀이기구를 타고 있던 5명이 허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 연합뉴스 tv 방송캡쳐

경찰은 놀이기구의 에어브레이크가 오작동한 것으로 보고 관계자들을 상대로 업무상과실 여부를 수사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 23일 월미도 한 테마파크의 '회전그네'의 중심 기둥이 파손돼 기우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당시 8명의 어린이가 놀이기구에 탑승해 있었지만 별다른 부상은 없다고 알려졌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크게 안 다쳐서 다행입니다.”, “불과 며칠 전에 애기들 타는 놀이기구가 부러져서 사고 났었는데”, “7미터라 다행이지 더 높이 올라갔다 추락했으면 끔찍하다”, “사고난지 얼마나 됐다고?”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