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남도 라이프 영화이야기
미션 임파서블 6 vs 인랑, 개봉과 함께 영화 예매율 경쟁...승자는?

미션 임파서블 6 vs 인랑, 개봉과 함께 영화 예매율 경쟁...승자는?

초반 미션 임파서블 6 톰 크루즈 승, vs 강동원 여름 극장가 경쟁 뜨거워  

영화 예매율 순위, 미션 임파서블 6 (55.5%) vs 인랑 (19.5%) vs 인크레더블 2 (8.2%)

톰 크루즈 주연 영화 '미션 임파서블:폴아웃'(이하 '미션 임파서블 6')과 강동원 주연의 '인랑'이 여름 극장가를 뜨겁게 하고있다.

미션임파서블 6과 인랑은 오늘(25일) 나란히 개봉한다.

2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미션 임파서블:폴아웃'은 이날 오전 8시 45분 기준 실시간 예매율에서 55.5%를 기록, 19.5%를 기록한 '인랑'을 가볍게 따돌리고 있다. 

흥행 중인 '인크레더블 2'가 8.5%로 3위, 개봉 예정인 '신과함께-인과 연'이 7.5%로 뒤를 이었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의 6번째 작품으로, 최고 스파이 요원 에단 헌트와 IMF팀이 행한 선의의 선택이 최악의 결과로 돌아오면서 피할 수 없는 미션을 수행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이번 작품은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의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이 또 연출했다. 

이에 맞서는 '인랑'도 기대작이다.

'인랑'은 충무로 스타일리스트 김지운 감독이 연출했다. 오시이 마모루 원작, 오키우라 히로유키 연출의 동명 애니메이션을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남북한이 통일 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뒤 반통일 무장테러단체 '섹트'가 등장한 2029년을 배경으로 했다.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 간의 숨 막히는 대결 속 늑대로 불리는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다. 

200억원에 육박하는 제작비가 투입된 대작으로 강동원, 정우성, 한효주, 최민호, 한예리, 김무열 등 호화 캐스팅을 자랑한다. 액션은 볼 만하지만 허술한 이야기와 약한 캐릭터로 언론 시사회 이후 좋은 평가를 얻지 못했다

김지운 감독과 강동원, 한효주, 김무열, 최민호, 한예리 등의 배우가 의기투합한 SF 대작이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