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태풍 종다리, 12호 태풍 종다리 북상중...예상 이동경로 주말 일본 상륙

태풍 종다리, 12호 태풍 종다리 북상중...예상 이동경로 주말 일본 상륙 

11호 태풍 '우쿵'은 삿포로 부근서 소멸

전국 기상특보 ▫︎ 폭염경보 : 세종, 울릉도.독도, 울산,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인천(강화군, 옹진군 제외), 서울, 제주도(제주도동부), 경상남도(통영 제외), 경상북도, 전라남도(거문도.초도, 완도 제외), 충청북도, 충청남도, 강원도, 경기도, 전라북도

▫︎ 폭염주의보 : 인천(강화), 제주도(제주도남부, 제주도북부, 제주도서부), 경상남도(통영), 전라남도(거문도.초도, 완도)

12호 태풍 종다리가 일본 오키나와 부근으로 북상중이다.

주말 폭염으로 지친 한반도에 비를 뿌릴지 태풍 종다리의 예상 이동경로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7일 기상청에 따르면 ‘종다리’는 이날 오전 3시 오키나와 동쪽 약 1380㎞ 해상에서 시속 18㎞ 속도로 동북동 쪽으로 이동했다.

태풍 종다리는 이틀 전 발생 당시 강도가 ‘약’ 수준이었지만 전날 ‘중’에서 이날 ‘강’으로 세력이 강해졌다. 다만 크기는 여전히 소형이다.

기상청은 태풍 종다리가 29일 오전 3시 쯤 일본 도쿄 서남서쪽 약 210㎞ 육상에 도달한 뒤 일본을 통과해 30일 오전 3시에는 독도 남쪽 약 160㎞ 해상에 이를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태풍 종다리가 한반도에 올 가능성이 없는 것은 아니다. 기상청은 변수가 많아 아직 예측하기 조심스럽다는 입장이다.

한편, 중국어로 '손오공'이라는 의미의 제11호 태풍 '우쿵'은 이날 오전 3시께 일본 삿포로 동쪽 약 890㎞에서 온대저기압으로 변질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