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광주사운드파크페스티벌 티켓 오픈
광주사운드파크페스티벌 티켓 오픈

내달 1∼2일 광주 사직공원서 개최

자우림·장기하와 얼굴들 등 출연

광주광역시는 내달 1일부터 2일까지 사직공원 일원에서 ‘2018광주사운드파크페스티벌’을 연다고 1일 밝혔다.

광주시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18광주사운드파크페스티벌은 장기하와 얼굴들, 자우림이 헤드라이너로 출연하며 선우정아, 페퍼톤스, 몽니, 심규선 등 국내 유명 아티스트뿐만 아니라 아시아권 실력파 아티스트로 다양한 뮤지션들이 참가한다.

9월1일에는 사운드파크 스테이지에 장기하와 얼굴들, 몽니, 재주소년, 9와 숫자들이 무대에 오르며 피크뮤직 스테이지에는 전국비둘기연합, 도마가 출연한다.

9월2일은 사운드파크 스테이지에 자우림, 페퍼톤스, 심규선, 세이수미, 라이프앤타임이 출연하고 피크뮤직 스테이지에는 최낙타, 아도이(ADOY)가 무대에 오른다. 관객들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로 아트마켓과 푸드트럭도 준비한다. 아트마켓에서는 슬라임, 액세서리 등의 수제품과 캘리그라피 제품, MD를 판매한다. 관객들의 허기짐을 달래줄 푸드트럭은 소소한 간식부터 든든한 한 끼를 책임지는 특별한 음식을 선보인다.

입장료는 1일권 3만3천원, 2일권 5만5천원이다. 2일부터 인터파크, 네이버, 멜론, 아프로티켓 등에서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으며 1주일간 20%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광주지역 축제 중 최초로 유료화 모델을 도입했으며 사전 티켓 매진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얻고 있다.

문병재 광주시 문화도시정책관은 “광주사운드파크페스티벌은 포크음악이라는 한계에서 벗어나 다양한 장르의 대중음악의 흐름을 선보이고, 유료축제 모델을 성공적으로 정착시켰다”며 “사직공원 옛 수영장 부지를 상설공연장으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석 기자 yskim@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