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장영란, 남편 한창과 ‘진실게임’서 첫 만남...‘시댁 결혼 반대 극복한 방법은?’

장영란과 남편 한창과 러브스토리가 화제가 되고 있다. 장영란은 최근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해 남편 한창과 두 아이를 키우며 단란하게 살아가는 근황을 전했다.

사진=장영란 SNS

장영란과 남편 한창은 SBS ‘진실게임-가짜 일등 신랑감을 찾아라’ 편을 통해 인연을 맺었다. 당시 훈남 한의살 출연한 한창이 먼저 장영란에게 호감을 보였다고.

이후 장영란은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시댁 식구들에게 결혼을 허락 받지 못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장영란은 한 프로그램을 통해 “당시 부모님이 연예인이란 직업을 부정적으로 생각하셨던 탓에 그런 부분에 대해 짝이 안 맞는다고 하신 것 같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지금은 ‘너무 예쁘다. 우리아기’라고 해주신다”면서 결혼 당시 “신랑이 죽는다고 했다”며 우여곡절 끝에 승낙을 받았다고 회상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