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관광 축제
영광, 불갑사 상사화 축제 주말 여행객 기다린다

영광, 18회 불갑사 상사화 축제 주말 여행객 기다린다

13일 개막한 제18회 영광 불갑산 상사화 축제가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관광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풍성한 이번 상사화축제는 지난 13일 오전 식전행사로 '사랑의 연줄 날리기', 상사화 예술제', '전국산악인등산복 꽃맵시선발대회' 가 펼쳐졌다. 

가장 눈길을 끈 것은 품바타령 팀들이 공연이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으며, 영광의 특산품인 영광굴비는 관광객들의 발검음을 멈추게 했다. 

주말을 맞아 전국 각지의 관광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상사화축제 인도공주 퍼레이드 /영광군

제18회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 기간동안 올해는 작년보다 강화된 야간 볼거리 제공으로 꽃 축제의 한계를 넘어 문화와 생태가 어우러지는 종합 문화예술축제로 거듭 날 예정이다.

추진위원회 관계자는 "9월 13일부터 9월 16일까지 4일간 진행하는 야간퍼레이드는 상사화축제 대표프로그램인 만큼 올해도 심혈을 기울여 야심차게 준비했다”며“많은 분들이 오셔서 흥겨운 춤과 퍼레이드를 통해 일상의 스트레스를 날려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도공주 상사화 야간 퍼레이드'가 가을밤의 흥을 관광객에게 전해준다면, 가을밤의 아름다움과 감동을 선사하는 프로그램들 역시 준비되어 있다.  

소원등 터널에 각자의 소원을 적은 燈(등)을 다는 '상사화 소원燈(등) 달기' 행사는 현재 상사화축제 홈페이지와 이메일, 팩스를 통해 접수 중이며 접수비는 1燈(등) 당 5천원이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