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구례
구례군, 노후정수장 현대화사업 선정
구례군, 노후정수장 현대화사업 선정

218억 투입…안정적 수돗물 생산·공급기반 구축

2021년까지 구례·마산정수장 통합 이전 추진

구례
구례군은 환경부에서 공모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의 일환인 2019년 노후정수장 정비사업에 선정돼 안정적인 수돗물 생산과 공급기반 구축에 탄력을 받게 됐다./구례군 제공
구례군은 환경부에서 공모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의 일환인 2019년 노후정수장 정비사업에 선정돼 안정적인 수돗물 생산과 공급기반 구축에 탄력을 받게 됐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군은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총 218억원의 예산을 투입, 준공한지 35년 이상된 구례ㆍ마산정수장을 통합 증설해 시설물 노후에 따른 수질사고 예방을 위한 노후정수장 정비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기존 구례ㆍ마산정수장을 현재 건설중인 섬진강변 구례취수장 인근으로 위치를 옮겨 통합 증설한다는 계획으로, 현재 공사 중인 문척·간전·토지정수장과 연접하게 건설해 산동면을 제외한 구례군 전역의 수돗물 생산을 이곳에서 통합운영 할 수 있도록 올해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토록 발빠르게 대처하고 있다.

이번 공모사업은 국가지원 사업으로 전국 정수장중 지방상수도현대화사업의 필요성이 인정된 24개 지자체중 정수장노후도, 사업효과, 지자체의 사업추진 의지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2019년 우리군을 포함한 3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위하여 군수를 비롯한 산하공무원이 환경부를 수차례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하고 재정 건전성을 위한 수도요금 현실화에 노력하는 등 공모사업 선정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사업선정으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중 지난 2016년 확정 추진중인 노후상수관망정비사업(194억원)에 이어 우리군에서만 두 번째로 확정되어 노후상수관망과 노후정수장정비사업의 동시 추진이 가능함에 따라 우리군의 지방상수도 현대화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보인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먹는 물은 군민이 생활하는데 가장 중요한 기초시설이므로 군민에게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깨끗한 상수도 보급에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급변하는 이상기후에도 상수도의 안정적인 보급과 확대를 위해 수도정비기본계획을 변경 수립 중에 있으며, 문척·간전·토지면 지역에 지방상수도 보급을 위한 농어촌생활 용수개발사업과 상수도관 노후로 인한 누수 저감을 위해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등 대대적인 상수도 시설정비를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구례/박권섭 기자 pka3326@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