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관광 축제
보은 대추축제 12일 개막, 속리산 가을 단풍 여행...

충북 보은 대추축제 12일 개막, 속리산 가을 단풍 여행...

21일까지 열흘간 프로그램 다채…보은 대추 1㎏ 1만3천∼2만원 

충북을 대표하는 농산물 축제로 발돋움한 보은 대추축제가 내일(12일)부터 열흘 동안 보은읍 뱃들공원과 속리산 일원서 펼쳐진다.

   

10일 충북 보은군에 따르면 '5천만 국민이 함께 즐기는 축제'를 슬로건으로 내건 이번 축제는 젊은이들의 흥과 끼를 겨루는 '갓 댄싱 킹 선발대회'를 비롯해 도내 무형문화재 공개행사, 국악인 남상일 100분쇼 등 풍성한 볼거리가 펼쳐진다.

제23회 단풍가요제(13일)와 제12회 보은 민속 소싸움대회(13∼19일)와 올해 처음 제정된 제1회 보은군민의 날 기념식(17일), 오장환 시인 탄생 100주년 기념 문학제(18∼19일)도 축제 기간에 맞춰 마련된다.

260여개의 농산물 판매부스가 들어서 대추, 사과 배·고구마 등 80여종의 농산물이 전시 판매한다.

올해 대추가격(1㎏)은 지름 30㎜ 미만 2만원, 28㎜ 미만 1만8천원, 26㎜ 미만 1만3천원으로 작년과 동일하게 책정됐다. 이보다 큰 왕대추(30㎜ 이상)는 농가 자율에 맡기기로 했는데, 작년에는 2만5천∼3만원씩 팔렸다.

정상혁 군수는 "속리산 단풍을 감상하고 나서 넉넉한 농촌의 정과 인심도 경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