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안용준 母, 9살 연상 베니와 결혼 반대했던 이유...“나이 차이가 너무 나 황당해”

안용준이 9살 연상 아내 베니와의 결혼에 가족들의 반대에 부딪힌 적이 있다고 밝혀 관심을 모은다.

 

지난 13일 방송된 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서는 '결혼에 나이가 대수냐'라는 주제로 방송됐다.

이날 '동치미'에는 안용준, 베니 부부가 출연했다.

안용준은 "결혼 반대가 너무 심했다. 상상할 수 없는 정도였다. 막둥이에 위로 누나가 두 명이 있다"고 운을 뗐다.

안용준은 이어 "작은 누나와 아내가 동창이다. 그래서 더 반대하는 게 있었다. 진짜 힘들었다"고 덧붙였다.

사진 = mbn 방송 캡쳐

이와 관련해 지난해 방송된 MBN ‘사돈끼리’에서는 안용준, 베니의 결혼 반대 비하인드가 공개된 바 있다.

당시 안용준의 어머니는 "여자는 나이가 들면 한 순간에 무너질 때가 있다. 그때 '자신 있냐'고 한 마디만 묻지 않았냐"고 털어놨다.

또 안용준의 어머니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나중에 알고 보니 나이 차이가 너무 나 황당했다. 반대하다가 베니를 직접 보니 둘이 헤어져선 안 될 것 같아서 승낙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