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고흥 승용차 추락사고, 60대 운전자 사망

고흥 승용차 추락사고, 60대 운전자 사망

전남 고흥군의 한 방파제에서 승용차가 바다로 떨어져 60대 운전자가 숨졌다.

26일 여수 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38분께 고흥군 두원면 한 방파제에서 A(64)씨가 몰던 차량이 해상으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A씨가 소방당국에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2시간여 만에 숨졌다.

장애가 있는 A씨는 간병인과 방파제를 찾았으며, 간병인이 조수석에서 내린 직후 이동하는 과정에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씨의 차량이 갑자기 후진하면서 바다로 떨어졌다는 목격자의 진술에 따라 간병인과 목격자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