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황미나 김종민, 지금 심정은? '첫만남은 수줍고 어색했는데...'

사진: 방송 캡처


자신의 속마음을 드러낸 황미나와 김종민의 첫만남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8일 방송된 TV 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김종민과 황미나 커플의 속마음이 공개됐다.

이날 김종민은 절친 천명훈과 낚시를 하러 떠난 후 "나도 헷갈린다. 사람들이 진짜냐고 물으면 현실과 방송 사이에서 감정이 헤맨다"라며 "사실 난 공개연애를 해봤다. 남자도 그렇지만 여자에게 손해가 있다, 꼬리표처럼 따라다닐까봐"라며 황미나를 걱정했다. 같은 시각 황미나도 친구를 만나 "나 혼자 너무 앞서갔나 싶었다. 오빠도 나를 좋아하는 건지 헷갈린다"며 "어느 정도 오빠는 선이 있는 것 같다"고 속마음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속마음을 털어놓은 황미나와 김종민은 앞서 첫만남에서 수줍을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당시 박물관에서 만난 김종민은 "커피숍에서 만나자고 할걸. 괜히"이라고 말했다. 황미나와 수줍은 첫 만남을 가진 김종민은 계속해서 떨며 "사람들 많은 곳에서 여자를 만난 게 너무 오랜만이라 너무 어색합니다"라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한편 황미나 김종민 소식에 누리꾼들은 "황미나가 진심이길 바란다", "종민이가 생각이 많이 복잡하네", "방송보는데 왜 내가 눈물이 날까 둘다 진심으로 서로를 좋아하는게 눈에 너무 보이는데 또 전처럼 공개연애가 여자에게 꼬리표로 따라다닐까봐 겁내하는거같다", "둘이 진짜 방송때문이 아니고 진짜로 진지하게 만나봐라 둘다 좋아하는 마음이 큰데 방송때문에 제약이 있는거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 2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