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베트남 축구 중계, 박항서 '모든 것을 걸고 싸워... 멈출 수 없다'

사진: 연합뉴스


베트남과 필리핀의 축구 중계가 SBS 스포츠를 통해 중계된 가운데 베트남 박항서 감독의 솔직한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6일(한국시각) 베트남과 필리핀의 스즈키컵 준결승 2차전에서 베트남이 2-1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에서 베트남 선수들은 후반 38분과 후반 41분에 연이어 골을 성공시키며 승리를 이끌었다.

박 감독은 앞서 1차전 경기 후 베트남 매체 '베트남익스프레스'와의 인터뷰에서 "선수들에게 만족한다. 우리는 경기 내내 모든 것을 걸고 싸웠다. 모두에게 감사한다고 말하고 싶다"면서도 "하지만 우리는 멈출 수 없다. 4일 뒤 열릴 2차전에 더 집중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완벽한 경기는 아니었다. 하지만 최소 선제골을 넣었다. 하득찐과 꽁푸엉의 경우 놓친 기회들도 있었다"며 "다시 분석해야 하고 득점력을 더 가다듬으며 2차전을 준비해야 한다"고 전해 관심을 모았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 2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