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한-중 배구 꿈나무들 광주서 하나된다
한-중 배구 꿈나무들 광주서 하나된다

연변조선족 중앙소학교 선수단 22명 내일 광주방문

9박10일 체류…치평초와 합동훈련·전국대회 참가

중국5
중국 연변조선족자치주 중앙소학교 배구선수단이 광주광역시배구협회초청으로 12일 광주광역시를 방문해 치평초 선수들과 합동훈련, 한중 초청 초등배구대회 및 전국초등배구대회 참가 등을 9박10일간 일정을 소화한다. 사진은 지난해 7월 중국에서 열린 광주배구협회와 중국 연변조선족자치주청소년피트니스체육협회간의 상호교류협약 모습./광주배구협회 제공
중국 연변조선족자치주 중앙소학교 배구선수단이 광주광역시배구협회(회장 전갑수) 초청으로 12일 광주광역시를 방문한다.

10일 광주배구협회에 따르면 중국 연변조선족자치주청소년피트니스 체육협회 소속 중앙소학교 배구선수단 22명이 9박 10일 일정으로 이날 오후 부산을 거쳐 광주에 도착한다. 중앙소학교 선수단은 협회 임원 2명과 감독 1명, 선수 14명, 학부모 5명 등으로 구성됐다.

리호산 피트니스체육협회장인 단장을 맡은 중국 선수단은 광주에 체류하면서 광주 치평초 선수들과 합동훈련, 광주배구지도자들의 강습 참여, 한중 초청배구대회와 전국초등학교배구대회에 참가하는 등 바쁜 일정을 보낸다. 선수단은 13일과 14일에 치평초에서 치평초 선수들과 합동 훈련을 진행한다. 훈련은 서브, 리시브, 토스, 스파이크 등 개인 기술과 팀 훈련을 병행한다. 또 박성필 조선대 배구부 감독과 송재택 광주배구협회이사 등 지역 배구지도자들이 맞춤형 기술 훈련도 진행한다.

15일에는 호남대학교체육관에서 열리는 광주배구협회장배 한·중 초청 초등남녀배구대회에 참가한다. 이 대회는 중앙소학교와 치평초, 목포하당초, 전주중산초 등 여자팀 4개팀과 광주 문정초, 담양초, 순천 대석초, 고창 흥덕초, 남원 중앙초, 경남 하동초 등 남자팀 6개팀 등 총 10개팀이 출전한다. 이튿날인 16일 전남 해남으로 이동해 2019연맹회장기 전국초등배구대회에 참가한다. 중앙소학교는 경기안산서초와 강원남산초, 충북산성초와 경기를 갖는다.

중국 조선족 초등 배구선수들이 국내에서 열리는 전국대회에 참가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초등배구연맹은 한국과 조선족 꿈나무들이 배구를 통해 우의를 쌓고 민족의 동질성을 확보하는 차원에서 중앙소학교 선수들의 대회 참가를 허용했다. 선수단은 은 대회를 18일까지 대회를 치른 뒤 해남 대흥사와 강진 가우도, 순천만정원박람회, 여수아쿠아리룸 등을 둘러보고 21일 출국할 예정이다.

이번 중앙소학교 배구선수단의 광주 방문은 광주배구협회와 연변조선족자치주청소년피트니스체육협회간의 상호교류협약으로 성사됐다. 양 협회는 지난해 7월 중국 연변에서 상호교류협약을 체결하고 여름에는 광주 선수들이, 겨울에는 연변 선수들이 상대 지역을 각각 방문해 배구를 통한 우호교류와 민족 동질성을 제고시키는 문화교류를 진행하기로 했다. 당시 광주배구협회는치평초 선수들을 이끌고 연변을 방문해 연변지역 조선족 소학교 배구팀과 친선경기를 가진 바 있다. 따라서 이번 중국 선수단 광주 방문은 답방 성격을 지니고 있다.

전갑수 광주배구협회장은 “중앙소학교 선수단 방문은 한국과 중국 조선족 꿈나무들이 배구를 통해 하나가 되고 미래의 희망을 함께 키워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중국 선수단이 머무는 동안 불편함 없도록 지원하고, 치평초와 합동훈련, 한중 초청 초등배구대회·전국초등연맹배구대회 참가, 문화체험 등 프로그램을 알차게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명식 기자 ms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