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목포
목포시, 다중이용업소 친절·위생관리 강화

목포시, 다중이용업소 친절·위생관리 강화

원도심 일원 265개소…이달 말까지 특별점검
 

clip20190211151505
목포시 음식점 청결 캠페인 모습. /목포시 제공

전남 목포시가 친절하고 깨끗한 숙박업소, 위생적이고 안전한 먹거리 지키기에 나섰다.

목포시는 11일 오는 2월 말까지 소비자감시원과 보건소 직원으로 구성된 40여명 규모의 점검반이 매일 원도심 일원 위생업소를 찾아 친절교육, 바가지 요금 근절 홍보, 위생환경 집중 점검 등을 실시하고, 상인회 단체별 간담회를 통해 친절하고 깨끗한 서비스 제공에 자발적 참여를 당부하고 있다.


시는 유달산 봄 축제와 해상케이블카 개통을 앞두고 많은 관광객이 목포를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친절하고 청결한 서비스 정착을 위해 위생업주들이 피부에 닿고 절실함을 느낄 수 있는 효과적인 친절교육과 의식개혁운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목포의 맛을 지역의 새로운 브랜드로 육성하고 관광자원화 하기 위해서는 음식점의 역할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보고, 영업주 개별면담을 통해 서비스 개선을 적극 독려하고 있다.

목포시 관계자는 “목포가 한 번 오면 꼭 다시 찾고 싶은 매력적인 관광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깨끗한 숙박업소와 맛있고 깔끔한 음식이 가장 중요하다고 본다”면서 “관광객 맞이를 위해 영업주들과 함께 만반의 준비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목포/김정길 기자 kj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