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한밤 김서형, 소름끼치는 악역 연기에 도움된 사건은? '무슨 일 있었나...'

사진: 방송 캡처


김서형이 '한밤'에 출연해 자신의 악역 연기에 대해 언급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김서형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서형은 'SKY 캐슬' 속 김주영 역할에 대해 "제가 봤을 때 마왕 같아 소름이 끼쳤다"라고 전했다.

앞서 김서형은 '아내의 유혹'에서도 악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바 있다. 김서형은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아내의 유혹' 역할에 대해 언급하며 "'아내의 유혹' 쫑파티에서 한 스태프분이 와서 '김서형 씨가 이 드라마에서 제일 안 어울렸다고 생각해요'라고 하더라"라며 "그때 멘탈이 더 약해지기 전에 마음을 다잡고 10년 간 꾸준히 했다. 그런 경험들로 이번 'SKY 캐슬'의 김주영 역할을 하는데 도움이 된 건 사실이다"라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