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챔피언스리그 16강, 맨유 psg 파리 생제르망에 0대2 완패

챔피언스리그 16강, 맨유 psg 파리 생제르망에 0대2 완패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 빨강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파리 생제르망에게 0대2로 완패하면서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에 빨강불이 켜졌다.

파리생제르망은 13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2-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파리 생제르망은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홈경기에서 1골 차로 지더라도 8강에 오를 수 있는 유리한 고지를 선점하게 됐다.  

파리 생제르망은 후반 8분 앙헬 디 마리아의 코너킥을 수비수 프레스넬 킴펨베가 왼발 다이렉트 슈팅으로 연결해 맨유 골망을 흔들었다.  

파리 생제르망은 후반 15분 역습 상황에서 디 마리아의 땅볼 크로스를 음바페가 문전에서 해결했다.  

지난해 12월 중순 취임한 맨유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12경기만에 첫 패배를 맛봤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