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남도 라이프 자동차 생활
볼보, ‘신형 크로스컨트리’ 출시

볼보, ‘신형 크로스컨트리’ 출시

세단·SUV 장점 결합 프리미엄 중형 크로스오버

날렵한 디자인·사고 예방 시스템·공간 활용성 등

볼보 크로스컨트리
New Volvo V60 Cross Country exterior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세단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장점을 결합한 프리미엄 중형 크로스오버 ‘신형 크로스컨트리’를 아시아 최초로 공개하고 판매에 나섰다고 5일 밝혔다.

도심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수요가 증가하는 트렌드에 발맞춰 1997년 1세대 모델로 첫 선을 보인 크로스컨트리는 세단의 안정적인 승차감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의 주행성능, 실용성을 결합한 형태로 개발된 모델이다.

이번에 출시된 신형 크로스컨트리는 볼보의 최신 모듈형 플랫폼 SPA를 기반으로 새롭게 설계된 60클러스터 기반의 2세대 모델로, ‘강인하고 날렵한 디자인’과 미연의 사고를 예방하는 ‘인텔리 세이프 시스템’, 최신 기술이 반영된 ‘드라이브-E 파워트레인’,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지원하는 ‘공간 구성·편의사양’ 등을 제공한다.

신형 크로스컨트리는 형제 모델인 ‘XC60’과 하반기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형 S60’으로 이어지는 스웨디시 다이내믹 스타일로 볼보 브랜드 역사상 가장 역동적인 디자인을 선보인다.

특히 ‘토르의 망치’로 불리는 발광 다이오드(LED) 헤드라이트와 아이언 마크가 삽입된 크로스컨트리 메시 그릴, 후면의 워드 마크를 기반으로 대담하면서 세련된 인상과 볼보의 고전적인 스타일링을 가미한 형태의 디자인을 제시한다.

국내에는 최고출력 254/5천500(ps/rpm), 최대토크 35.7/1천500-4천800(㎏m/rpm)의 직렬 4기통 ‘T5 터보차저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 기어트로닉 변속기’의 조합으로 출시된다.

모든 트림에 스웨덴 할덱스 사의 최첨단 5세대 AWD 기술을 기반으로 한 사륜구동 시스템이 기본 장착됐다.

국내 판매가격은 신형 크로스컨트리 T5 AWD 5천280만원, 신형 크로스컨트리 T5 AWD PRO 5천890만원으로 책정됐으며, 업계 최고 수준인 5년 또는 10만㎞ 무상 보증과 소모품 교환 서비스를 기본으로 제공한다.
/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