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동부취재본부
보성다향대축제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 기네스 도전!
보성다향대축제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 기네스 도전!

보성군,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 기네스 도전! 33
3일 제45회 다향대축제에 참여한 관광객들이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 기네스 기록에 도전하고 있다.동부취재본부/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보성군은 ‘제45회 다향대축제’일환으로 3일 한국차문화공원 남측 차밭에서 1천여 명의 관광객이 한복을 입고 찻잎을 따는 ‘한복입고 찻잎따기’퍼포먼스 행사를 개최했다.

보성군,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 기네스 도전!22
김철우 보성군수(오른쪽에서 세번째)가‘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기네스 기록에 관광객들과 함께 도전하고 있다.동부취재본부/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이번 ‘한복입고 찻잎따기’퍼포먼스는 2018년 보성 계단식 차밭이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1호로 지정된 것을 기념하고, 2020년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를 기원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보성군,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 기네스 도전! 44
1천 명 한복입고 찻잎따기’기네스 기록에 도전하고 있는 외국인 관광객들.
‘제45회 다향대축제’는 오는 6일까지 계속되며, 차만들기 체험, 찻사발 빚기 체험, 셰프와 함께하는 녹차 푸드쇼, 세계 킥보드·스트라이더 자전거 대회 등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동부취재본부/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경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