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신안
신안군, 지방세 납세자 권익보호 한층 강화

신안군, 지방세 납세자 권익보호 한층 강화
납세자 권리헌장 전면 개정

전남 신안군이 지방세 납세자 권익보호 강화를 위해 납세자 보호관을 배치한데 이어 납세자 권리헌장을 전면 개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신안군은 올해 4월 9일 납세자 권리헌장 전면개정을 군 홈페이지 및 군보에 공표하고 헌장낭독 등을 통해 개정된 납세자 권리헌장을 이해하는 시간을 갖고, 향후 권리헌장을 철저히 이해해 납세자 권익보호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납세자 권리헌장의 주요 개선사항에는 ▲납세자보호관을 통해 정당한 권리 보호받을 권리 ▲납세자는 객관적 기준에 따라 공정하게 세무조사 대상으로 선정될 권리 ▲납세자는 세무조사 연기 신청 및 세무조사 기간 연장시 통지 받을 권리 ▲납세자는 세무조사 기간을 최소한으로 받을 권리 ▲납세자는 조사 연장 또는 중지 시 통지를 받을 권리 등을 명시하고 있다.

신안군 납세자 보호관은 “이번 납세자권리헌장 전면 개정으로 세무행정 집행과정에서 납세자가 불이익 당하는 일이 없도록 납세자 권익을 한층 두껍게 보호하고, 납세자보호관을 중심으로 납세자의 고충과 애로사항을 적극 발굴·해소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신안/박장균 기자 jkjh112@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장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