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소지섭, 17살 연하 조은정 아나운서 출신과 교제…‘1년째 만남’
소지섭, 17살 연하 조은정 아나운서 출신과 교제…‘1년째 만남’

clip20190517181501
연합뉴스 캡쳐
배우 소지섭(42)이 17살 연하인 아나운서 출신 조은정(25)과 연인 사이로 밝혀졌다.

소지섭 소속사 피프티원케이는 17일 “소지섭과 조은정이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다”며 둘 사이 교제를 인정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들은 약 1년 전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처음 만났고 이후 지인과의 모임 자리에서 친분을 나누다가 호감을 갖고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조 씨는 이화여대 한국무용학과를 졸업한 뒤 지난 2014년 게임 전문 채널 OGN을 통해 아나운서로 데뷔했고, SBS TV ‘본격연예 한밤’에서 지난해 6월까지 리포터로 활동했다. 현재는 연예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소지섭이 조 씨와 인연을 맺은 것은 조 씨가 ‘본격연예 한밤’ 리포터로 활동할 때다. 그는 지난해 3월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홍보를 위해 이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소지섭은 1995년 모델로 데뷔한 뒤 드라마 ‘발리에서 생긴 일’(2004) ‘미안하다, 사랑한다’(2004), ‘주군의 태양’(2013)과 영화 ‘영화는 영화다’(2008), ‘오직 그대만’(2011) ‘회사원’(2012)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MBC 연기대상에서는 ‘내 뒤의 테리우스’로 첫 지상파 연기대상을 수상한 톱스타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