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휘발윳값 5개월여만에 1천500원 돌파…한주새 29원 올라
휘발윳값 5개월여만에 1천500원 돌파…한주새 29원 올라

20190518_131606
연합뉴스 캡쳐
유류세 인하 폭 축소의 영향으로 전국 평균 휘발윳값이 주간 단위 기준으로 5개월여 만에 1천500원을 넘어섰다.

1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인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셋째 주 전국 주유소의 보통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29.2원 오른 1천525.5원으로 집계됐다.

주간 단위 전국 주유소 평균 휘발윳값이 1천500원을 돌파한 것은 2018년 11월 넷째 주 1천516.32원 이후 5개월 3주 만이다.

전국 휘발윳값은 지난해 2월 셋째 주부터 13주 연속 오름세를 이어갔다. 다만 상승 폭은 전주의 36.4원보다 19.8% 낮아졌다.

휘발윳값은 유류세 인하 폭을 15%에서 7%로 조정한 지난 7일 오후 5개월 만에 전국 평균 가격이 ℓ당 1천500원을 돌파하는 등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