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동부취재본부
신나는예술여행 ‘ 유니파이 ’21일 고흥 남포미술관에서 공연 펼쳐
신나는예술여행 ‘ 유니파이 ’21일 고흥 남포미술관에서 공연 펼쳐



유니파이 공연사진 (1)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신나는 예술여행’공연단 유니파이가 오는 21일 오후 7시 고흥 남포 미술관에서 ‘소리로 길을 놓다’주제로 공연을 펼친다.

‘서로 다름 하나 되다’ 라는 모토로 결성된 유니파이는 더 많은 국민이 더 많은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전국을 무대로 공연을 펼치고 있는 단체이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예술 프로그램 신나는 예술여행 공연은 전통악기 해금과 밴드, 베이스 그리고 댄서, 탭댄서의 협업으로 새로운 형태의 연주를 통해 흥미유발은 물론 누구나 쉽게 공감할 수 있어 관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연주곡으로는 유니파이 창작곡 외 관객들에게 친숙한 오버 더 레인보우, 아리랑 & 홀로 아리랑, K-pop, 리베르 탱고와 더불어 연주자와 탭 댄서, 댄서의 협연을 볼 수 있으며 온 가족과 신나게 즐길 수 있는 공연이다.

유니파이 대표 고대훈은 “다소 생소한 구성이지만 서로 다름에서 오는 신선한 매력을 함께 즐기는 공연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하면서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후원으로 소리로 길을 놓을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받은 만큼 “이번 공연을 통해 일상속에서 문화의 향기가 가득해지고 더 나아가 다양한 공연을 경험하는 기회가 많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니파이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 아티스트로 구성된 복합 창작그룹으로, 국내외 공식 페스티벌과 2019 워싱턴 DC 초청공연, 포르투갈 국빈행사 공연, 한-러 수교‘Korea Festival’, 외교부, 한·불수교 130주년, 국제 초 단편영화제 개막작 등 다양한 작품 활동과 협업 활동을 통해 작품성과 예술성을 인정받고 있는 실력파 예술단체이다

이들은 서울을 시작으로 대구 , 거창 , 동해, 음성, 완주 , 영암, 고창, 고흥, 홍천 등을 찾아 총 10회에 걸쳐 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공연 당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21일 남포미술관은 저녁 9시까지 미술관을 야간 개방한다. 문의 (061-832-0003).동부취재본부
/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경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