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홍이삭, 프로듀서들의 '극찬'.."세상에 말도 안 돼"

사진='슈퍼밴드' 방송화면 캡처

홍이삭이 로커로 완벽 변신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슈퍼밴드' 2라운드에 등장한 박영진 팀의 홍이삭이 모범생에서 강렬한 로커로 변신했다.

이날 홍이삭은 안경을 벗는 등 메이크오버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였다. 이에 덧붙여 평소 담담하게 노래를 부르던 스타일에서 벗어나 파워풀한 가창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에 윤종신은 "원래 이런 록을 했던 사람처럼 너무 잘 녹아들었다"고 했고, 이수현은 "세상에. 말도 안된다"라면서 "너무 깜짝 놀랐다. '홍이삭 씨가 오늘 어떻게 할까'라는 머릿속에 물음표가 많았다. 이 노래가 워낙 색깔이 강한데 편곡에 놀랐고 창법이 바뀐 것도 신기했다"고 극찬했다.

김종완 역시 "나의 팬심이 틀리지 않았다는 걸 증명하는 무대 같았다"며 "예선 무대 때부터 록도 잘 어울릴 거라 생각했는데, 상상한 것보다 훨씬 더 잘 어울렸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