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강진
강진군 ‘남도음식거리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강진군 ‘남도음식거리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병영 돼지불고기거리 조성에 도비 5억원 투입

clip20190521110851
강진군 병영면 대표먹거리인 병영 돼지불고기.  /강진군 제공

전남 강진군은 병영면의‘병영돼지불고기 거리’가 전라남도 주관 ‘2019년 남도음식거리 조성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남도음식거리조성사업’은 전라남도에서 지역별 특화된 남도음식거리를 조성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광객 유치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공모사업으로 음식거리 인프라 구축을 위해 2020년까지 도비 5억을 지원한다.


공모에 선정된‘병영돼지불고기 거리’는 강진군 병영면 병영성로 일원에 들어서게 된다. 음식 거리 명소화를 위해 거리 상징물 설치 등 인프라를 구축하고 전·후식 메뉴 및 상차림개발 등 위생 접객서비스 강화, 맞춤형 홍보 사업을 추진해 병영면의 역사와 문화 관광이 함께하는 남도음식거리로 조성할 계획이다.

또 병영면은 전라병영성 복원, 하멜촌 조성 등 역사교육의 명소로 개발 중에 있다. 이에 병영돼지불고기거리와 연계를 통해 색다른 관광 인프라 구축으로 자연스럽게 볼거리, 즐길 거리, 먹을거리가 어우러지게 된다.

허경자 강진군 관광과장은 “조선시대부터 ‘북에는 개성상인, 남에는 병영상인’말이 있었다. 그만큼 병영은 군사ㆍ경제적으로 경쟁력을 갖추고 있었던 역사가 깊은 곳이다. 강진군은 지역 문화관광자원과 연계해 병영돼지불고기를 지역 특화음식으로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다”며 “병영 역사 문화적 가치를 기반으로 병영돼지불고기의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강진/이봉석 기자 lb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봉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