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나주
나주시, 영농철 맞이 농촌 일손돕기 구슬땀

나주시, 영농철 농촌 일손돕기 ‘구슬땀’

나주 내고장
 

전남 나주시는 오는 21일까지 한달간 ‘봄철 농촌 일손 돕기 중점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농촌의 부족한 일손돕기에 나섰다고 9일 밝혔다. <사진>

이번 일손돕기에는 시청 직원과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임직원 등 350명이 참여해 고령, 독거, 장애인 농가 등 인력이 부족한 농가 30곳을 방문해 적기 수확이 중요한 양파, 마늘 등 밭작물 열매솎기 작업 등의 봉사를 펼쳤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공동체 의식을 바탕으로 농촌 일손 돕기에 적극 참여해주고 있는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고령화와 일손 부족으로 지쳐있는 농가에 단비와 같은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나주시는 농업·농촌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농촌인력지원센터(농협나주시지부), 외국인계절근로자,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농기계임대사업 확대 운영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나주/정도혁 기자 vsteel@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도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