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동부취재본부
고흥군, ‘연륙·연도교 개통’대비 관광객 유치 수용태세 구축 본격 시동
고흥군, ‘연륙·연도교 개통’대비 관광객 유치 수용태세 구축 본격 시동

친절·청결 및 이벤트, 홍보 등 관광객 수용태세 구축

1. 고흥군관광객 유입전략 본격 추진
고흥군은 12일 군청 흥양홀에서 송귀근 군수를 비롯한 실단과소장이 참석한 가운데 ‘고흥~여수 연륙·연도교 개통 대비 관광객 유입전략 보고회’를 갖고 대규모 관광객 유치를 위한 수용태세 구축 등 본격 시동을 걸었다.

군은 금년 말 고흥~여수 연륙·연도교 개통이 임박함에 따라 마케팅, 수용태세, 콘텐츠 등 핵심사업 3개분야 26개 사업을 중점 추진키로 했다.

특히 시간과 예산이 수반되는 대규모 인프라 사업보다는 관광객에게 여행만족도를 제고할 수 있는 친절·청결맞이 등 관광 수용태세 분야를 집중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이에 따라 마케팅 분야는 전략적인 온·오프라인 홍보, 여수와의 공동 관광 마케팅 사업을 추진키로 했으며, 수용태세 분야는 친절·청결 고흥관광 이미지구축, 관광 안내판 확충, 문화관광 해설사와 동행하는 고흥투어, 관광지 편의시설 확충, 팔영대교 쉼터를 조성하기로 했다.

콘텐츠 분야는 남열 해돋이 둘레길 걷기축제, 고흥~여수 마라톤 대회, 남열 공중하강 체험시설 설치, 고흥 모노레일 설치 등의 사업 등을 핵심사업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송귀근 군수는 “여수와의 연륙·연도교 개통을 계기로 관광고흥을 널리 홍보하는 한편, 친절하고 청결한 관광 이미지를 제고할 수 있도록 행정뿐만 아니라 군민과의 협업을 통해서 획기적인 대안을 마련하여 추진해 줄 것”을 주문했다. 동부취재본부/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경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